지역기업 중국진출 다리 놓다
지역기업 중국진출 다리 놓다
  • 정철화기자
  • 등록일 2019.10.30 20:21
  • 게재일 2019.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중국 대표기업들과
상호기술 교류 업무협약 체결
국내외 특성 반영 제품 개발 등

포항테크노파크와 창업지원기관인 잉단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국을 방문 중인 이강덕 포항시장 일행은 30일 중국 선전시의 창업지원기관인 잉단, 대공방(iMakerbase)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기술 교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포항시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경험과 인프라, 네트워크 등 공유 △해외판로 개척 및 해외 파트너십 체결 시 지원 △IT, BT 등 상호 관심분야에 대한 기업, 기술 정보공유 △기타 관계 활성화를 위한 분야에 대한 상호협력 등을 통해 지역기업의 중국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에 따라 시는 중국 진출을 희망하는 지역의 우수기업들을 위한 글로벌 거점 구축 및 해외시장 판로 개척을 추진하고, 지역 기업과 벤처기업 간의 인적교류 및 기술교류를 통한 지역기업의 역량강화 및 지역산업의 다양성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기술교류를 통한 국내외 현지 특성을 반영한 제품구현 및 개발을 확대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전망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기술교류를 통한 국내외 현지 특성을 반영한 제품구현 및 개발을 확대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포항과 선전, 두 지역의 협력은 기술보유자에게는 투자유치와 사업화의 기회를, 투자자에게는 유망한 투자처를 제공할 수 있으며, 이 밖에도 혁신을 위한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열어 줄 것으로 확신한다”고 기대했다.

/정철화기자 chhjeong@kbmaeil.com


정철화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