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분만·중환자실 등 의료행위 진행 중일땐 외부인 출입 엄격히 금지
수술·분만·중환자실 등 의료행위 진행 중일땐 외부인 출입 엄격히 금지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10.29 18:59
  • 게재일 2019.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술실, 분만실, 중환자실 등에서 의료행위가 진행 중일 때 의료인을 제외한 외부인 출입이 엄격히 금지된다.

29일 보건복지부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의료법 시행규칙 개정안이 지난 24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에 의료기관 개설자는 해당 장소에서 의료행위가 진행될 때 의료행위를 하는 관계자를 제외한 외부인이 출입하지 못하도록 관리해야 한다.

다만 의료기관장이 출입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승인한 사람은 출입이 가능한데, 이때에도 감염관리 등 출입에 필요한 안내를 꼭 받아야 한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