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 본격 가동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 본격 가동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10.21 20:14
  • 게재일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기업체·청년 등 160여명 참석
지속 가능 일자리 만들기 보고회
일자리 창출 각계각층 의견 수렴
신산업 특화된 일자리 비전 제시

포항시는 21일 대회의실에서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 보고회를 개최했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가 지속가능한 포항형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을 본격 가동하고, 고용위기 극복과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21일 포항시는 시청 대회의실에서 일자리추진위원회 위원과 분과별 실무위원, 기업체, 청년·대학생, 일자리 관련 기관단체 실무자 등 160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일자리추진위원회 신임 위원에 대한 위촉장을 수여하고,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 발표를 통해 일자리 추진성과 및 신규 일자리 사업 소개와 함께 양질의 장기일자리 창출 계획으로 4대 국가특구인 강소연구개발특구, 규제자유특구, 벤처밸리특구, 영일만관광특구와 규제자유특구내 차세대 배터리산업을 주축으로 하는 포항형 일자리를 소개했다.

신성장 산업의 육성으로 특화된 양질의 일자리 비전이 제시됐으며, 일자리 아이디어 및 과제 발굴을 위한 프리토크 순으로 진행됐다.

‘포항 일자리 행복채움 플랜’은 ‘일자리가 곧 행복! 일자리로 행복을 채우고 키운다’는 비전으로 일자리 핵심과제를 선정해 지역특성에 맞는 일자리 발굴과 계층별·수요자별 눈높이에 맞춘 일자리로 고용위기를 극복하고 시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일자리를 만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청년이 행복하고 미래 희망을 품을 수 있는 청년중심 희망일자리, 일·가정 양립 가능한 여성중심 나눔일자리, 시민이 체감하는 양질의 시민체감일자리, 취약계층 및 지역특성에 맞는 수요자 중심 맞춤일자리를 기본방향으로 설정해 시민행복 일자리 2만8천개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주요 일자리 사업으로는 △경제인구의 허리인 중장년의 정규직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한 ‘포항형 중장년 취업드림(dream)사업’ △청년 근속근로자 땡큐수당 지원 사업 △청년창업 랩(LAB) 운영 △순환형 청년문화창업 특구 조성 △퐝퐝 청년키친 구축 및 운영 △중앙상가 영일만친구 야시장 활성화 등이다.

특히, 새로운 도약의 대전환점이 될 국가 4대 특구별 발전계획과 산학연관이 함께 만들어가는 차세대 배터리 산업 육성을 통한 ‘포항형 일자리’로 향후 5년간 4천600명의 양질의 일자리 창출해 포항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는 포항시만의 특색 있는 신산업육성, 투자기업 유치와 지역기업의 시설투자 활성화 등의 일자리사업 발굴이 필요하다”며 “4대 특구지역을 기회로 삼아 기업하기 좋은 최적의 여건을 마련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시민이 행복한 일자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