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프듀’ 조작 수사 중인데 내년 10대 보컬 경연 또 론칭
엠넷, ‘프듀’ 조작 수사 중인데 내년 10대 보컬 경연 또 론칭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10.21 20:14
  • 게재일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엠넷이 내년 초 10대 지원자를 대상으로 보컬리스트를 뽑는 경연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프로듀스 엑스(X) 101’을 비롯해 엠넷 일부 오디션 프로그램이 투표 조작 논란으로 경찰 수사를 받는 중인 상황이지만 오디션 장르를 포기할 수는 없는 시장 상황에서 ‘정면 돌파’ 전략을 택한 것으로 읽힌다. 관건은 조작 논란을 원천 차단할 수 있을지에 달렸다.

엠넷은 내년 초 ‘10대가 부르고 10대가 직접 뽑는’ 경연 프로그램 ‘십대가수’를 선보이기 위해 21일부터 다음 달 24일까지 지원자를 모집한다.

아마추어나 일반인도 실력으로 주목받을 기회를 제공, 실력 있는 10대 보컬들의 등용문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은 10대는 노래를 부르는 영상과 함께 ‘십대가수’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은 지원서를 ‘십대가수’ 공식 메일 계정(teensinger@daum.net)으로 보내면 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