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재선 KG동부제철 회장 해외세일즈 경영 진두지휘
곽재선 KG동부제철 회장 해외세일즈 경영 진두지휘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0.21 19:19
  • 게재일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G동부제철이 본격적인 해외 세일즈에 돌입했다.

KG동부제철은 곽재선 회장 일행이 지난 20일부터 5박 7일 일정으로 북미지역 고객사 릴레이 방문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출장은 KG동부제철의 중장기 로드맵인 ‘수출 중심의 사업 재편’을 위한 첫 행보다.

곽 회장은 지난 9월2일 KG동부제철 회장 취임식에서 현재 ‘55대 45’정도인 내수·수출 비중을 내년에 ‘45대 55’로 역전시키고, 2021년에는 ‘40대 60’으로 수출 비중을 끌어올리겠다는 중장기 로드맵을 발표한 바 있다.

곽 회장은 이번 미국 방문에 앞서 “중국의 철강생산 과잉,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확산 등으로 철강 업황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활로를 찾아내는 것이 KG동부제철의 경쟁력”이라며 “강력한 수출 드라이브 전략으로 KG동부제철의 경쟁력을 키워야 한다”고 임직원들에게 강조했다.

북미 시장은 유럽과 더불어 KG동부제철의 핵심 수출지역이다.

지난해 KG동부제철 연간 수출물량의 약 20%를 차지했다. 특히 북미 시장은 KG동부제철의 핵심 제품인 석도강판 분야에서 최대 수출 시장이다.

곽 회장 일행은 이번 방문 기간에 5곳의 주요 고객사 최고경영자(CEO)들을 만나 협력 증진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