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찰, 실종자 수색 지원 전담부대 본격활동 돌입
대구경찰, 실종자 수색 지원 전담부대 본격활동 돌입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10.17 19:33
  • 게재일 2019.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방경찰청은 17일 ‘수색 지원 전담부대 발대식’을 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사진>

수색 지원 전담부대는 올해 7월 말 창설된 제3경찰관기동대를 주축으로 전문 인력에 의한 드론 운용 및 수색견 지원 등을 포함한 체계적인 부대이다.

이번 발대식을 계기로 대구경찰은 실종자 수색 맞춤형 교육 시행, 임무별 필수 직무 지식 축적 등 전문화된 인력을 양성할 예정이다.

또, 탐지견과 드론을 활용한 과학적 수색방법을 활용해 사람에 의한 수색의 한계를 보완함으로써 입체적·효율적인 수색지원 체계를 확보할 계획이다.

대구지방경찰청 관계자는 “향후 인공지능과 다기능 카메라가 탑재된 드론 및 지상통제시스템 차량을 추가 배치해 다양한 수색기법을 개발·도입할 예정”이라며 “실종사건 발생시 모든 역량을 집중시켜 골든타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