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바람 경북 여성일자리 포럼’ 성료
‘신바람 경북 여성일자리 포럼’ 성료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10.13 19:47
  • 게재일 2019.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주관
청년·전문가 등 200여 명 참석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광역새일센터가 지난 11일 대구가톨릭대학교에서 개최한 ‘2019 청포도(청년여성을 포용하는 경상북도) 일자리 포럼’참석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제공
경북여성정책개발원(원장 최미화) 경북광역새일센터는 지난 11일 오후 2시 대구가톨릭대학교에서 ‘2019 청포도(청년여성을 포용하는 경상북도) 일자리 포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여성일자리 확대를 통한 ‘일터 넘치는 부자 경북’실현의 일환으로 기획됐으며, ‘4차 산업혁명과 여성 일자리’ 를 주제로 청년여성, 여성일자리 전문기관, 여성친화기업 등 20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 일자리 포럼에는 이원재 요즈마그룹 아시아 총괄대표의‘4차 산업혁명의 글로벌 여성일자리 창출’이란 제목의 기조강연이 마련됐다. 요즈마그룹은 이스라엘의 경제발전을 이끈 세계적 벤처 캐피탈기업으로 젊은 여성인재 육성을 위해 사회적 지원 확대 및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을 강조했다.

또한, 주제발표로 한국고용정보원 최영순 팀장의‘4차 산업혁명과 직업세계의 변화’와 대구가톨릭대학교 김태형 교수의 ‘Smart時代 따라잡기’가 이어져 경북형 여성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이날 포럼에서는 ‘경북여성 사회적경제 페스티벌’도 함께 열렸다. 나는 드론 사회적협동조합, 경북코딩메이커 사회적협동조합 등 창업에 성공한 여성 사회적경제기업 14개 업체가 체험부스를 운영해 창업에 관심있는 여성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은 “이번 청포도 일자리 포럼을 통해 4차산업혁명 시대의 미래직업 트렌드를 읽고 미래 여성 일자리에 대한 고민을 나누며, 경상북도 청년여성들이 새로운 직업에 도전하는 발판이 됐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