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영해면 김기락·홍기숙 씨 부부, 사랑의 빵 1천개 전달
영덕 영해면 김기락·홍기숙 씨 부부, 사랑의 빵 1천개 전달
  • 박윤식 기자
  • 등록일 2019.10.10 16:18
  • 게재일 2019.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피해지역 복구 봉사자들에 전해 달라"
축산면, 영해면, 병곡면, 창수면 등 4곳에 기탁

9일 영덕군 영해면 성내리 김기락(56)·홍기숙(53) 씨 부부가 창수면사무소를 찿아 카스텔라를 전달하고 있다.

영덕 영해면 김기락(56)·홍기숙(53) 씨 부부가 9일 영덕 북부지역 면사무소 4곳에 ‘사랑의 빵’ 1천개를 기탁했다.

김 씨 부부는 이날 축산면, 영해면, 병곡면, 창수면을 잇따라 방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을 복구하는 자원봉사자들에게 전해 달라며 ‘사랑의 빵 나눔터’를 통해 구입한 ‘간식용 카스텔라’ 1천개를 전달했다.

김 씨는 현재 영해면 성내 1리 새마을 지도자, 무애 장학회 사무국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부인 홍 씨는 영해면 대한적십자 회원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박윤식기자 newsyd@kbmaeil.com

 

박윤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