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창립 52주년 기념식 가져
DGB대구은행 창립 52주년 기념식 가져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10.07 18:47
  • 게재일 2019.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은 7일 수성동 본점에서 임직원 3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2주년 기념행사<사진>를 가졌다.

기념식은 김태오 은행장 취임과 2년여간의 본점 리모델링 공사 완료 후 본점에서 처음 열리는 행사로 지난 1967년 은행 창립 멤버 43명 중 4명을 초청해 은행의 기틀을 마련해준 것에 대한 감사의 의미를 담아 감사패를 전달했다.

기념식 후 지역 최초 금융박물관인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 ‘기증자 명예의 전당’ 제막식이 실시됐다.

지역경제 성장을 위한 동반의 개념으로 DGB대구은행 40주년에 맞춰 개관한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은 본점 리모델링과 함께 새롭게 단장하고 한 금융박물관은 지나온 역사를 미래 후손들과 함께 공유하고자 자료를 기증받았다.

‘기증자 명예의 전당’제막은 은행 및 금융 전반에 관한 사료를 기증받아 52주년 기념일에 맞춰 진행됐다.

DGB대구은행 금융박물관에는 유서깊은 금융 관련 사료에 대한 일반인들의 기증도 받을 예정이며, 박물관 운영에 관한 자세한 내용 및 관람 예약은 홈페이지(museum.dgb.co.kr)를 통해 가능하다.

김태오 은행장은 “52년이라는 역사는 아버지와 아들, 또 그 아들의 아들까지 이어지는 긴 시간으로 고객님들의 인생과 DGB대구은행의 역사가 함께한 시간이다”며 “기원전 3천년 경, 지금으로부터 5천년 전 ‘길가메시의 서사시’ 점토판에서 삶의 진리를 엿볼 수 있듯 DGB만의 이야기를 만들자”말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