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당국,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 권고
보건당국,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 권고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9.24 20:13
  • 게재일 2019.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를 권고했다.

지난 20일 국민건강증진정책심의위원회 금연정책전문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보건당국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을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이는 미국에서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과 관련해 폐질환이 530건, 사망 8건이 발생했다는 의심사례가 집계된 이후의 조치다.

보건당국은 현재 미국 정부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과 ‘중증 폐질환’과의 인과관계를 규명 중이며, 조사가 완료될 때까지 액상형 전자담배를 사용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병원/응급실을 방문한 중증 폐질환자를 대상으로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여부 및 연관성을 검토하는 사례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보건복지부 정영기 건강증진과장은 “젊은층을 중심으로 궐련형 전자담배, 액상형 전자담배 등 신종담배 사용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했다”며 “국내 유사사례 발생에 대한 모니터링을 면밀히 하여 필요한 경우 추가대책을 마련하고, 국회에 계류중인 관련 법안이 정기국회 내에 처리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