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예술인들 한자리에 모여 기량 뽐낸다
영주 예술인들 한자리에 모여 기량 뽐낸다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19.09.22 19:11
  • 게재일 2019.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백예술제’ 29일까지 펼쳐져

[영주] ‘제26회 소백예술제’가 지난 20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9일까지 10일간 영주시민회관 공연장 및 전시실에서 펼쳐진다. <사진>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영주지회가 주관하는 소백예술제는 지역 대표 예술제로서 올해로 스물여섯 해를 맞고 있다.

영주예총의 음악, 무용, 연극, 연예예술, 국악, 문인, 미술, 사진작가 8개 협회에서 참가하는 소백예술제는 지역 예술인들이 공연과 전시를 통해 창의적 능력을 발휘하고 다양한 창작물을 보여주면서 관객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관객과 함께 호흡하는 화합의 축제다.

올해는 20일 오후 7시 시민회관 공연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제25회 애창곡의 밤, 2019 영주무용페스티벌, 입체낭독극-스트립티즈, 2019 행복콘서트, 2019 풍류 울림 등이 이어진다.

전시 일정으로 2019 시민과 함께하는 거리 시화전, 제61회 한국미술협회영주지부 회원전, 제21회 한국사진작가협회영주지부 회원전이 시민회관 전시실에서 펼쳐진다.

이혜란 영주예총 지회장은 “이번 소백예술제를 통해 시민들이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예술로 기쁨을 나누고 함께 호흡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문화예술분야 뿐 아니라 대중의 관심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다양한 작품으로 많은 시민들이 공감하고 참여하는 축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세동기자 kimsdyj@kbmaeil.com
김세동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