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죽장면 상사리 ‘화재없는 안전마을’로
포항 죽장면 상사리 ‘화재없는 안전마을’로
  • 황영우기자
  • 등록일 2019.09.19 19:45
  • 게재일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북부소방서, 대상지 지정

포항시 북구 죽장면 상사리가 ‘화재없는 안전마을’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19일 포항북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죽장면 상사리마을회관에서 ‘화재없는 안전마을’지정 행사가 열렸다. 정연대 북구청장과 한창화 도의원, 강필순 시의원, 조광래 죽장면장 등 관계자들과 마을주민 6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

‘화재없는 안전마을’이란 포항시 북부지역 마을 중 소방서와 거리가 멀고 소방차가 진입하기 곤란한 지역을 대상으로 주민들에 의한 안전관리 강화 및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등을 통해 화재 발생시 초기진압을 구비하기 위한 사업이다. 현재 포항 북부에는 10개의 화재없는 안전마을이 지정돼 있다.

죽장면 상사리는 포항 북부소방서와 52.45㎞, 기계119안전센터와는 36.61㎞가 떨어져 있어 화재발생시 초기대응이 어렵고 마을 내 진입도로가 협소해 소방차 진입이 어렵다는 점 등이 판단돼 선정됐다.

조성익 상사리 이장은 “평소 마을 진입로가 좁고 각 가정에 소화기나 화재감지기가 없어 화재 발생 시 대처에 대한 걱정이 많았다”며 “화재없는 안전마을 지정으로 주민 스스로의 안전관리 능력이 향상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황영우기자 hyw@kbmaeil.com


황영우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