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감사” 청송서, 농협 직원에 표창장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감사” 청송서, 농협 직원에 표창장
  • 김종철기자
  • 등록일 2019.09.19 19:45
  • 게재일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경찰서(서장 이성균)는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농협 직원에게 지난 18일 표창장을 수여했다. <사진>

경찰에 따르면 지난 17일 청송농협 부남지점에서 김모(57)씨가 대출하려고 본인 계좌에 입금한 1천470만원을 수표로 인출하려는 것과 삼촌에게 사업자금으로 보낸다는 이상한 행동을 수상히 여긴 이숙자(53) 대리가 보이스피싱을 의심하고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청송/김종철기자 kjc2476@kbmaeil.com
김종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