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올해 공채 1837명 ‘역대최다’
경북도 올해 공채 1837명 ‘역대최다’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09.18 20:38
  • 게재일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보다 32%나 늘어

경북도는 올해 공무원임용시험에서 역대 최대규모의 직원을 선발했다. 경북도는 최종합격자 1천837명을 확정, 19일 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지난해 1천389명 보다 32%나 증가한 수치다.

주요 직렬별로 8급 △간호직 67명 △보건진료직 24명이 합격했다. 9급에서는 △행정(일반) 852명 △세무(일반) 60명 △사회복지(일반) 130명 △농업(일반) 91명 △보건(일반) 61명 △공업(일반기계) 41명 △공업(일반전기) 38명 △시설(일반토목) 82명 △시설(건축) 65명이 최종 합격했다.

연령별로는 20~29세가 1천209명(65.8%)로 가장 많았다. 30~39세 530명(28.9%), 40~49세 84명(4.5%), 50세 이상 9명(0.5%), 18~19세 5명(0.3%) 순이었다. 최연소 합격자는 행정9급으로 2001년생이고, 최고령 합격자는 1962년생의 녹지9급으로 모두 남성이다. 여성합격자 비율은 49.5%로 남성(50.5%) 보다 1.0%포인트 낮게 나타났다. 행정직군에서는 여성합격자가 54.7%로 남성(45.3%) 보다 9.4%포인트 높았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