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기업·소상공인 재기 지원 업무 협약식 가져
소기업·소상공인 재기 지원 업무 협약식 가져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9.18 18:32
  • 게재일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신용보증재단·대구은행

경북신용보증재단은 지난 17일 DGB대구은행과 ‘소기업·소상공인 재기지원 업무협약식’<사진>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부득이한 경영악화로 사업실패를 경험한 소기업·소상공인들이 다시 한 번 사업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추진됐다.

경북신용보증재단 부실채권을 대구은행 대출로 정상화시켜 재기 희망 소기업·소상공인들이 지역 경영생태계에 재참여해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한다.

특히 타 금융회사 연체 등 다중 신용도판단정보가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해서도 선제적으로 경북신용보증재단 부실채권을 정상화시켜 개인회생, 신용회복 등 공적재기지원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소기업·소상공인이 재기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

박진우<사진 왼쪽>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김태오 행장 취임 이후, 활성화 되고 있는 두 기관의 유대를 더욱 강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재기지원 업무협약으로 사업의욕이 있는 소기업·소상공인들이 당당한 지역사회 경제인으로 재기 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