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대구·경북지역 의료 취약계층 아동 지원
가스공사, 대구·경북지역 의료 취약계층 아동 지원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09.10 19:46
  • 게재일 2019.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대 병원에 5천만원 기탁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9일 대구 경북대 어린이병원에 취약계층 희귀난치성·중증 환아 의료 지원을 위한 사업비 5천만원을 맡겼다. /한국가스공사 제공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9일 경북대학교 어린이병원에 취약계층 희귀난치성·중증 환아 의료 지원을 위한 사업비 5천만원을 맡겼다.

이번 행사에는 임종순 가스공사 상생협력부장, 손진호 칠곡경북대병원장, 권순학 경북대 어린이병원장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경북대 어린이병원에 취약계층 수술비 지원 및 의료 인프라 구축을 위해 총 7억5천만원을 맡기고 희귀난치성 환자, 중증장애환자, 다문화가정 환자 등 대구지역 취약계층에 대한 의료 지원에 힘써왔다.

지난해 외국인 어린이 8명을 비롯한 모두 33명의 중증질환 어린이가 의료비 지원을 받았고 가스공사는 올해 희귀난치성 및 중증 환아·의료 취약국가 환아·다문화가정 환아·고위험 산모 및 신생아를 대상으로 본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한국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의료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공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으로 더 살기 좋은 대구를 만드는 데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