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태풍 ‘링링’ 농작물 피해 76㏊
경북, 태풍 ‘링링’ 농작물 피해 76㏊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09.09 20:35
  • 게재일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닐하우스 등 시설 피해도

13호 태풍 ‘링링’에 따른 경북의 농작물 피해가 76.3㏊로 집계됐다.

9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주말 강풍을 동반한 태풍으로 김천, 성주, 문경 등 도내 12개 시·군 농작물 76.3㏊와 농업시설 0.2㏊에서 피해가 났다.

거센 바람에 벼 36.7㏊와 사과 32.7㏊, 배 5.2㏊, 복숭아 0.5㏊에서 낙과가 발생했다.

구미와 고령, 성주의 비닐하우스 3동과 구미의 축사 1곳도 부서졌다.

경북도는 23일까지 피해 상황을 정밀히 조사하고 낙과 수매 추진과 피해 벼 조기 수확, 농작물 병해충 방제 지도에 나서기로 했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