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경북도 유일 ‘식중독 예방관리 평가’ 우수
칠곡군, 경북도 유일 ‘식중독 예방관리 평가’ 우수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19.09.09 19:35
  • 게재일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 칠곡군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주관한 ‘2019년 식중독예방관리 분야 평가’에서 경북도에서는 유일하게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전국 226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2019년 식중독예방관리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실시된 이번 평가는 최종 15개 지자체를 선정 했다.

칠곡군은 식중독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업무처리 매뉴얼을 정비하고, 소규모 급식소 등 위생 취약업소에 대해 종사자 대상으로 촘촘한 주방정리, 아카데미와 컨설팅을 실시 했다.

또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은 어린이집, 요양시설 등의 급식소를 집중관리 업소로 지정해 지도 점검을 강화 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백선기 군수는 “식중독 예방을 위해 단체급식 시설은 물론 다중이용 업소에 대해서도 관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군민들이 안심하고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더 촘촘하고 체계적으로 사전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