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운전 아들이 어머니 치어 숨지게
만취운전 아들이 어머니 치어 숨지게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9.08 20:18
  • 게재일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에서 음주 운전을 하던 아들 차에 어머니가 치여 숨졌다.

지난 7일 오전 1시 40분께 구미시 해평면 왕복 2차로 도로에서 A씨(49)가 운전하던 1t 트럭이 전통휠체어를 타고 있던 자신의 어머니 B씨(74)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어머니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씨는 음주측정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51%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A씨는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가 왕복 2차로 커브 길에서 중심을 잃고 중앙선을 넘으면서 맞은편에서 전동휠체어를 타고 오던 B씨와 충돌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