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준기 경주시 태권도협회장, 체육회장 출마선언
여준기 경주시 태권도협회장, 체육회장 출마선언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19.09.08 19:33
  • 게재일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 변화와 혁신 위해 출마 결단”

[경주] 여준기 경주시태권도협회 회장(53·사진)이 8일 경주시체육회 회장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여 회장은 최근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에 따라 실시되는 시 체육회 민간 회장선거와 관련해, 첫 번째 주자로 나섰다.

그는 “경주시체육회는 3년 전 전문체육과 생활체육이 물리적 통합은 이뤘지만 완전한 통합을 하지 못했다”며 “최근 신·구 집행부 간의 일련의 다툼으로 법적 분쟁을 치닫고 있다”고 안타까워했다.

또 “체육인에게는 자부심을, 경주시민에게는 건강과 행복을 지켜주는 경주시체육회를 만드는 등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위해 출마하기로 결단했다”며 출마 배경을 밝혔다.

여준기 회장은 경주 출신으로 월성초·중을 거쳐 경주정보고의 전신인 경주상고와 명지대학교를 졸업한 뒤 대한태권도협회 경기력 향상위원회, 한국초등학교 태권도연맹 부본부장, 경주 선덕여중 태권도 지도자 등으로 활동하며 후학양성에 힘 쓰고 있다.

올 1월 자치단체장의 체육회장 겸직 금지를 골자로 한 ‘국민체육진흥법 일부개정법률안’이 공포되면서 경주시체육회는 내년 1월 15일까지 민간에서 체육회장을 선출해야 한다. 임기는 4년이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