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교린, KLPGA 생애 첫 우승
박교린, KLPGA 생애 첫 우승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9.08 19:32
  • 게재일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신인 박교린(20)이생애 첫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박교린은 8일 경기도 용인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여자오픈 최종 2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쳐 합계 11언더파133타로 정상에 올랐다.

이 대회는 태풍 링링 때문에 정상적인 진행이 어려워 2라운드 36홀로 우승자를 가렸다.

36홀 대회는 에쓰오일 챔피언십,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 이어 올해 세 번째다.

앞서 두 대회는 모두 날씨 변화가 심한 제주에서 열렸다.

올해 KLPGA투어에 데뷔한 박교린은 신인으로는 올해 5번째 챔피언에 올랐다.

이 대회 전까지 상금랭킹 56위(6천986만원)로 내년 시드가 불안해 드림투어를 겸하는 강행군을 펼친 박교린은 2021년까지 KLPGA투어 시드를 확보했다.

우승 상금 1억2천만원을 받아 상금랭킹이 24위(1억8천986만원)로 껑충 뛰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