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 르완다 차세대기업가 양성 힘 보태
한동대, 르완다 차세대기업가 양성 힘 보태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9.08.22 19:41
  • 게재일 2019.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기술훈련원·르완다대서
NGET 프로그램 이론·실습교육
지식함양·기술전수 교두보 역할

한동대학교는 유네스코 유니트윈 사업의 일환으로 14일부터 23일까지 르완다에서 차세대기업가정신훈련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한동대 제공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가 유네스코 유니트윈 사업의 일환으로 르완다에서 차세대기업가정신훈련(Next Generation Entrepreneurship Training, 이하 NGET)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프로그램은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는 르완다 국립종합기술훈련원(IPRC Gishari)에서, 19일부터 23일까지는 르완다대학교(University of Rwanda)에서 진행됐다.

NGET 프로그램에는 한동대 경영경제학부, ICT창업학부, 전산전자공학부, 생명과학부 등 교수진(지범하, 도명술, 이상화, 이혜규, 정두희, 김영섭 교수)과 코디네이터, 한동대 학생보조연구원 등이 참여했다. 이들은 르완다 국립종합기술훈련원 교수와 르완다대학교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기업가정신, 재무 및 마케팅, 비즈니스 모델 개발, 기술 융합 및 기업 윤리 등의 이론 교육을 시행했다. 르완다 참가자들이 직접 사회 혁신을 일으킬 수 있는 사업 아이템 계획 및 린 캔버스를 구상하고 이를 토대로 실제 사업 모델을 경쟁 발표하는 등 그룹 활동을 통한 실습 교육도 병행됐다.

프로그램 총책임자인 지범하 한동대 교수는 “NGET 프로그램은 개발도상국들 간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역량 구축을 돕는 유네스코 유니트윈 사업의 일환으로 기업가정신 고취, 의식 전환 및 창업 역량 개발에 대한 일주일간의 집중 교육 프로그램이다”라며 “참가자들은 프로그램을 통해 르완다 내 지속가능한 기업가정신 사고방식을 기르고, 미래의 기업가로서 필요한 지식 함양 및 기술 전수에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제임스 가슘바 국립종합기술훈련원 총장도 “프로그램을 통한 배움과 기술이 우리뿐만 아니라 다음 세대로 전수되고, 사회의 문제점에 대한 인식과 해결책을 구하는 데 NGET 프로그램이 큰 역할을 할 것이다”고 밝혔고, 필립 코튼 르완다대학교 총장은 “한동대학교는 지난 2년간 르완다 대학교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맞춤형 창업 교육 및 기업가 양성 과정을 위해 힘써왔다. 일회적인 프로그램이 아닌 향후 르완다의 경제 발전 및 혁신을 위해 앞으로 더욱더 건설적인 협력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동대는 르완다 내 기업가 양성 경영학 교육 과정 개발 지원 및 경제 발전에 필요한 창업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르완다대학교와 유니트윈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지난 1월에는 르완다국립대학교 및 기샤리 종합기술훈련원에서 창업 역량 강화 및 지속 가능 개발에 관한 특별 세미나를 개최하기도 했다. 향후 한동대는 르완다의 고등교육 역량 강화 및 미래 인재 양성 등을 위해 지속해서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