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에너지의 날’… 전국 11개 시·도 밤 9시 ‘소등 행사’
오늘 ‘에너지의 날’… 전국 11개 시·도 밤 9시 ‘소등 행사’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8.21 20:26
  • 게재일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에너지의 날’을 맞아 전국 11개 시·도에서 일제히 소등행사가 펼쳐진다.

에너지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9시부터 5분간 ‘제16회 에너지의 날’ 소등행사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에너지의 날은 역대 최고치의 전력소비를 기록한 2003년 8월 22일을 잊지 말자는 취지로 시민단체에 의해 지정됐으며 2004년부터 소등행사와 에너지절약을 위한 시민행사로 개최됐다. 이날 대구에서는 오후 5시부터 2·28기념중앙공원에서 시민이 에너지 프로슈머(생산자 겸 소비자)가 되는 전시·체험 부스가 운영되고 축하공연, 에너지 절약행진, 소등행사 등이 펼쳐진다.

서울에서는 서울시청 및 자치구 청사, 국회의사당, N서울타워, 63스퀘어, LG트윈타워, 예술의전당, 한강대교, 국립중앙박물관, 호텔롯데월드, 호텔신라, 압구정 갤러리아백화점 등이 참여한다.

서울시와 자치구 청사는 행사 당일 오후 2시부터 1시간 동안 ‘에어컨 설정온도 2℃ 올리기’도 진행한다.

이외에도 부산, 대전, 인천, 경기, 제주, 강원 등 여러 지자체에서 자체적으로 에너지의 날 기념행사 및 소등을 진행한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