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중앙교회 청소년 몽골 비전트립 아이들 “작은 일에도 감사하며 살 것”
포항중앙교회 청소년 몽골 비전트립 아이들 “작은 일에도 감사하며 살 것”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8.21 20:14
  • 게재일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박7일간 예배·찬양·봉사활동

포항중앙교회 고등부 학생들이 최근 진행한 6박7일간 몽골 비전트립에서 기념촬영 하고 있다. /포항중앙교회 제공
포항중앙교회 고등부(담당목사 박민경)는 최근 6박7일간 몽골에서 비전트립을 진행했다.

몽골 비전트립에는 박민경 목사와 교사, 아이들 등 23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바야르허르교회에서 1박2일 간 여름성경학교를 열어 80여 명의 현지 아이를 대상으로 연극을 통해 복음을 전하고, 가방 만들기, 양 만들기, 포도나무 만들기, 사진촬영 및 인하, 찬양율동 등을 지도했다.

또 시골교회 리더들에게 컴퓨터와 피아노, 기타, 드럼, 한글을 가르치고, 건축 중인 교회 일손을 도왔다.

수요예배시간에는 초청한 현지인들과 함께 예배를 드리며 하나님을 찬양했다.

테를지 국립공원을 찾아서는 징기스칸 동상을 관람하고 말 체험을 하며 푸른 초원을 달리는 몽골인의 기상을 느껴보기도 했다.

몽골 전통 숙소인 게르에서 숙박하며 몽골 유목민의 생활을 경험하기도 했다.

마지막 날에는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 시티 체험에 이어 문화공연을 관람한 뒤 몽골인과 몽골 땅을 위해 간절히 기도했다.

아이들은 “우물에서 물을 길러 세면을 하고 재래식 화장실을 이용할 때 많이 불편했다. 매일 이 같은 삶을 사는 몽골 친구들을 위해 기도했다”며 “풍요롭게 사는 한국에서 조금만 어려워도 불평했던 지난날이 떠올라 회개 많이 했다. 이제 작은 일에도 불평하지 않고 감사하며 살겠다”고 입을 모았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