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성법교회, 행복마을연구소 개소
포항성법교회, 행복마을연구소 개소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8.21 20:14
  • 게재일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성법교회(담임목사 이승웅)는 최근 북구 기북면 내 교회에서 행복마을연구소 및 귀농귀촌상담소를 개소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

연구소와 상담소는 이 교회 6평 규모의 목양실을 겸해 사용키로 했다.

사회복지사 자격증이 있는 이승웅 담임목사는 홀로 사는 어르신들을 돌보며 귀농귀촌 어르신들의 정착을 지원하게 된다.

성법교회는 지난해 1월 이 목사 취임 뒤부터 ‘독거노인생활관리사’ 활동을 비롯해 ‘독거노인 행복배달’ 행사 등을 통해 지역 어르신들에게 생일잔치를 열어 주는 등 마을 공동체 섬김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 교회는 맹의와(Mcfarland, Edwin Frost) 선교사에 의해 1913년 설립됐다.

맹의와 선교사는 1904년 미국 북장로교 선교사로 부산선교부에 도착해 2년간 어학공부를 마쳤다.

그는 1904년부터 1913년까지 대도동교회(현 포항대도교회), 대곡동교회(기계면), 칠포교회, 장기교회, 성법교회(1913년) 등 경북지역 21개 교회를 세웠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