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동해안 금융기관 6월 수신·여신 증가·감소폭 확대
경북동해안 금융기관 6월 수신·여신 증가·감소폭 확대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8.21 19:08
  • 게재일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 경북동해안지역의 금융기관의 수신과 여신 모두 전월대비 증가폭과 감소폭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한국은행 포항본부이 발표한 ‘2019년 6월 중 경북동해안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지역 금융기관 수신은 전월 3천63억원 증가에서 3천843억원 증가로 증가폭이 800억원 가까이 늘었다.

여신은 169억원 감소에서 511억원 감소로 감소폭이 더 커졌다.

지역별 수신은 경주가 988억원 증가로 5개 시·군 중 가장 많았고 포항이 929억원 증가로 뒤를 이었다. 울진은 39억원 감소를 기록하며 5개 시·군 중 유일하게 감소세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역별 여신은 477억원 감소했던 포항이 572억원 감소로 감소폭이 늘어났고 영덕 14억원 감소, 울진 6억원 감소, 울릉 6억원 감소 순이었다.

경주는 37억원 증가로 유일하게 증가세를 기록했으나 전월 199억원 증가에 비해 증가폭이 줄었다.

비금융기관은 수신이 699억원 증가에서 1926억원 증가로 증가폭이 확대된 반면, 여신은 42억원 감소에서 51억원 증가로 전환됐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