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국가산단 7월 수출액 18억 달러 지난해 비해 22%↓…무역수지 36% ↓
구미 국가산단 7월 수출액 18억 달러 지난해 비해 22%↓…무역수지 36% ↓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8.20 20:23
  • 게재일 2019.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광학 제품 대부분 감소
수입액은 전월보다 2% 증가

구미 국가산업단지 7월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두 자릿수 감소세를 나타냈다.

20일 관세청 구미세관에 따르면 지난달 구미국가산단 수출액은 18억2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 22억9천700만 달러보다 22% 가량 줄었다. 지난달 수입액은 8억9천900만 달러로 전년 동월의 8억7천800만 달러와 비교해 2% 증가했다. 이에 따라 지난달 무역수지는 지난해 같은 기간의 14억1천900만 달러 흑자보다 36% 감소한 9억3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주요 수출품목은 전자제품(49%), 광학제품(12%), 기계류(11%), 플라스틱(6%), 섬유류(5%), 화학제품(3%) 순으로 나타났다.

수출지역은 중국(30%), 미국(20%), 동남아(13%), 유럽(10%), 중남미(6%), 일본(5%), 중동(3%) 순이다.

국가별 수출 감소 폭을 보면 동남아 33%, 미국 30%, 일본 27%, 중국 19%, 유럽 12%, 중남미 7%로 집계됐다.

수입 감소 폭은 동남아 55%, 일본 21%, 중국 15%, 유럽 4%, 미국 3% 등이다.

최연재 구미세관 통관지원과장은 “수출의 경우 기계류와 화학제품은 증가세를 보였으나 전자제품과 광학제품 등 주요 품목 대부분이 감소했다”며 “수입은 화학제품과 광학기기류가 감소하고 그 외 품목은 증가세를 보였다”고 했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