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포항스틸에세이 공모전 ‘철과 함께한 이야기 찾습니다’
제3회 포항스틸에세이 공모전 ‘철과 함께한 이야기 찾습니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8.20 20:12
  • 게재일 2019.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8일까지… 대상 300만원

‘제3회 포항스틸에세이 공모전’ 포스터.
‘제3회 포항스틸에세이 공모전’ 일정이 확정됐다.

포항스틸에세이 공모전은 무겁고 차가운 이미지의 ‘철(鐵)’이 부드럽고 따뜻한 문화로 거듭나기 위한 하나의 밑거름이 되고자 올해로 3회째 열리는 수필 공모전이다.

현대문명의 상징이자 한국 경제발전의 원동력이 돼온 철강산업의 소중함을 함께 나누고 재도약을 기원하기 위해 포항시 주최, 경북매일신문 스틸에세이 운영위원회 주관으로 개최되고 있다.

올해 공모전 주제는 바늘, 수저, 주전자, 자동차, 만년필, 집, 컴퓨터 등 철을 소재로 한 이야기이며 국내외 거주자면 누구나 응모 가능하다. 기성문인도 참여 가능하다. 응모작은 국내외 매체에 발표되지 않은 본인의 순수 창작물이어야 한다.

응모 부문은 수필 1∼3편으로 원고지 15장 내외 분량을 10월8일까지 이메일(munhak@kbmaeil.com)이나 우편(경북 포항시 북구 중앙로 289 포항스틸에세이 담당자 앞(우 37735))으로 하면 된다.

시상 내역은 대상 1명에 상금 300만원, 금상 1명에 상금 150만원, 은상 1명에 100만원, 동상 2명에 50만원, 가작 5명에 30만원 등이다. 시상 내역과 입상자 수는 작품 접수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입상자 발표는 10월14일 경북매일신문 지면과 홈페이지를 통해서 하며 시상식은 10월16일 오후 4시 포항그린웨이 일원에서 개최한다.

경북매일신문 스틸에세이 운영위원회 측은 “산업의 기반이었던 ‘철’이 우리 일상 속에 깊숙이 자리하면서 만들어온 변화 등에 보다 많은 사람이 공감하고자 마련한 공모전”이라며 “보다 아름답고 행복한 철과의‘동거’를 위해 투박하지만 윤이 나던 가마솥에 얽힌 추억, 차 한잔을 위한 주전자, 산업현장에서 땀 흘린 이야기 등 철에 대한 다양한 시선이 모아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경북매일신문 스틸에세이 운영위원회(054-289-5010)로 문의하면 된다. /윤희정기자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