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이 함께 나서면 마을이 건강해진다
주민이 함께 나서면 마을이 건강해진다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8.20 19:42
  • 게재일 2019.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송라면 건강마을 발대식
북구보건소, 건강검진 등 실시

포항시 북구보건소는 20일 송라면 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송라면사무소 앞마당에서 건강마을의 첫 걸음을 알리는 ‘송라면 건강마을 발대식’을 개최했다. <사진>

건강마을은 읍면동 건강취약지역을 선정해 마을 건강위원회를 중심으로 건강한 마을 공동체를 만드는 주민 참여형 사업이다.

포항시 북구보건소는 지난 2014년부터 기북면 건강마을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신규마을로 송라면을 선정해 앞으로 5년간 건강마을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송라면 건강마을 발대식은 선배 건강마을인 기북면 난타동아리와 송라면 풍물놀이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현판식, 건강마을 조성사업 경과보고, 건강행태조사 결과보고, 건강마을 선포 및 결의문 낭독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로 보건소 건강체험 홍보부스와 건강검진 등이 운영됐다.

북구보건소 김규만 건강관리과장은 “오늘을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추진되는 송라면 건강마을을 만들기 위해 주민 분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과 함께 건강마을 조성사업을 추진해 ‘건강취약지역 없는 포항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보건소는 지난달 송라면 21개리에 실제 거주하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건강행태 설문조사를 시행했으며 앞으로 조사를 통해 도출된 건강문제를 중점으로 주민요구에 맞는 건강마을 사업을 추진한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