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옹왕사 탄신 700주년 선양사업 토론회
나옹왕사 탄신 700주년 선양사업 토론회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8.07 20:05
  • 게재일 2019.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불교사암연합회
초청 법회·서체전시회·다도 등
다채로운 체험 행사 계획

영덕불교사암연합회가 최근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을 방문해 내년 나옹왕사 탄신 700주년 선양사업과 관련한 차담을 가진 뒤 기념촬영 하고 있다. /영덕불교사암연합회 제공
영덕불교사암연합회(회장 현담 스님·서남사 주지)는 지난 5일 영덕군 강구면의 한 식당에서 내년 영덕 출신의 불교 선각자이자 고려말 고승인 나옹왕사의 탄신 700주년 선양 사업을 구체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토론회를 가졌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보제존자 나옹왕사 700주년 탄신 선양 사업으로 △나옹왕사 애민호국의 정신을 일깨우는 무비 큰스님, 청우 큰스님 등 초청대법회 개최 △나옹왕사 3차 학술세미나 및 군민들이 참여할 나옹왕사 서체 전시회, 다도체험 등 문화콘텐츠 개발 △나옹왕사 관련 전국사찰불적답사 코스 발굴 및 참여 △나옹왕사 저술(승원가, 공부선, 장엄염불, 보제존자 삼종가, 행선축원 등) 전국 사찰 보급 등을 의결했다.

이에 앞서 영덕불교사암연합회는 경북도의회 장경식 의장과 조주홍 문화환경위원장을 방문해 차담을 갖고 나옹왕사 탄신 700주년 선양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도의회의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현담 영덕불교사암연합회장 스님은 “내년 탄신 700주년 선양 행사를 통해 나옹왕사의 사상과 업적을 재조명하고 왕사를 배출한 자랑스런 고장임을 대내외에 알리는 동시에 이를 영덕 역사와 문화관광 콘텐츠사업으로 연계 추진해 나옹왕사 성역화사업을 더욱 가시화해 전국적인 불교순례지로 조성해 나갈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나옹왕사(1320~1376)는 고려 충숙왕 7년(1320년 1월15일) 영해부 가산리(속칭 불암골, 불미골)에서 출생했다. 불교의 3대 화상(지공, 나옹, 무학대사) 중 한 명으로 고려말 왕사(공민왕, 우왕)이며, 인도의 고승 지공 스님의 제자이자 조선건국에 기여한 자초 무학대사의 스승이다. 속성은 아씨, 법명은 혜근, 초명은 ‘원혜’이며 시호는 ‘보제존자’ 법호는 ‘나옹’ 실호는 ‘강월헌’이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