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통일·경제 발전 등 제목 경북기총, 8·15 구국기도회 개최
한반도 통일·경제 발전 등 제목 경북기총, 8·15 구국기도회 개최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8.07 20:05
  • 게재일 2019.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안동교회서
23개 시·군 기독교총연합회

지난해 8월 안동서부교회에서 열린 경북기독교총연합회의 8·15 나라사랑 구국기도회. /경북기독교총연합회 제공
경북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정우)가 12일 오전 10시 안동교회에서 8·15나라사랑 구국기도회를 연다.

경북 23개 시·군기독교총연합회는 이 자리에서 북한구원과 대통령·위정자,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 등을 위해 부르짖어 기도한다.

구국기도회는 찬양, 특강, 예배, 기도회로 나눠 진행된다.

찬양은 안동교회 찬양팀이 맡고, 특강은 김승학 목사(안동교회)가 한다.

이정우 목사(대표회장)의 인도로 시작되는 예배는 묵도, ‘빛의 사자들이여’ 찬송, 이동철 장로 기도, 곽금배 목사의 성경봉독, 안동CTS 권사합창단의 찬양, 김운성 목사(서울영락교회)의 설교, 이상길 장로의 헌금기도, 안동서부교회 그루터기중창단의 헌금특송, 김봉환 상임총무의 내빈소개, 이장희 목사(직전회장)의 축도 순으로 이어진다.

구국기도회는 진중구 목사(김천시기독교총연합회장)가 ‘북한구원과 탈북자와 지하교회를 위하여’, 이규철 목사(안동시기독교총연합회장)가 ‘대통령과 위정자를 위하여’, 최대진 목사(칠곡군기독교총연합회장)가 ‘경북기총과 경북 복음화를 위하여’, 안정현 목사(구미시기독교총연합회장)가 ‘한국교회의 연합과 하나 됨을 위하여’ 기도한다.

또 장태운 목사(경산시기독교총연합회장)가 ‘한국교회의 복음을 방해하고 흔드는 이단세력이 물러가도록’, 이보현 목사(문경시기독교연합회장)가 ‘차별금지법과 동성애방지법을 위하여’, 한재성 장로(경북도청기독공직자선교회장)이 ‘전쟁 없는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하여’, 류시준 장로(안동시청기독신우회장)가 ‘한국경제와 경북경제발전을 위하여’간구한다.

이어 김대원 목사의 선창으로 ‘동성애는 에이즈확산의 주범이기 때문에 반대한다’, ‘양성평등을 성평등으로 헌법개정을 반대한다’, ‘성평등이란 용어 사용을 반대한다’, ‘인권위원회 법의 성적지향을 삭제하고 지방의회 통과를 반대한다’, ‘법무부의 국가인권정책 기본계획을 강력히 반대한다’등의 구호를 외친다. /윤희정기자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