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 내일부터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
경주서 내일부터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19.08.06 20:45
  • 게재일 2019.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까지 총 762개 팀 참가

지난 2일 열린 화랑대기 왕중왕전에서 경기 신곡초등학교가 2년 연속 우승컵을 차지했다.
[경주] 제17회 화랑대기 전국 유소년축구대회가 8일부터 19일까지 경주에서 펼쳐진다.

경주시와 한국유소년축구연맹이 주최하는 화랑대기는 전국 최대 규모 유소년축구대회로 스포츠 명품도시 경주의 위상을 드높이는 대표적인 대회이다.

올해는 전국 122개교, 133개 클럽 총 762개 팀에서 1만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시민운동장을 비롯한 16개 구장에서 주·야간 총 1천584경기를 한다.

화랑대기는 해를 거듭할수록 대회의 위상이 격상되고 있으며, 한여름의 뜨거운 열기만큼 경주시의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선수들의 보호와 안전 관리를 최우선의 과제로 삼고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대회 준비와 운영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