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민, 7년만에 JYP 떠난다
박지민, 7년만에 JYP 떠난다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8.06 20:06
  • 게재일 2019.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프틴앤드 사실상 해체”

여성듀오 피프틴앤드(15&) 멤버 박지민(22)이 7년간 몸담았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지난 2015년 2월 이후 4년여간 음반을 내지 않은 피프틴앤드는 박지민이 회사와 전속계약이 만료되면서 사실상 해체하게 됐다.

6일 가요계에 따르면 박지민은 이달 JYP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회사와 논의 끝에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

한 가요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박지민이 진로를 고민한 끝에 JYP를 떠나 음악 활동을 하기로 결정했다”며 “한동안 팀 활동보다 개별 음반에 치중했던 피프틴앤드도 여건상 해체로 가닥이 잡혔다”고 귀띔했다.

박지민은 2012년 방송된 ‘K팝 스타’ 시즌1에서 10대답지 않은 풍성한 가창력으로 우승까지 거머쥐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해 JYP에 둥지를 튼 그는 SBS TV ‘스타킹’ 화제의 출연자인 동갑내기 백예린과 듀오 피프틴앤드를 구성해 데뷔했다.

출중한 보컬 조합인 피프틴앤드는 데뷔곡 ‘아이 드림’(I Dream)을 시작으로 싱글 ‘섬바디’(Somebody)와 ‘티가 나나봐’, ‘사랑은 미친짓’ 등 여러 장 음반을 내 사랑받았다.

이후 박지민은 데뷔 3년 만인 2015년 솔로 가수로도 나섰다. 첫 솔로 싱글 ‘호프 리스 사랑’(Hopeless Love)를 시작으로 2016년 미니앨범 ‘19에서 20’을 냈으며, 드라마 ‘오렌지 마말레이드’와 ‘디어 마이 프렌즈’ OST에도 참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