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日 경제 도발 적극적 대응”
경북도의회 “日 경제 도발 적극적 대응”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08.05 20:37
  • 게재일 2019.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래카드 내걸고 성명서 발표
19일 5개 시도의회 규탄대회

경상북도의회는 일본정부의 일방적 경제보복 조치 발표에 대해 전 도민과 함께 일본의 명분없는 도발에 적극적이고 조직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도의회는 5일 경제보복 철회 플래카드를 내건데 이어 6일에는 의회 청사 앞뜰에서 의장단과 상임위원장, 원내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의 경제도발에 대한 규탄 성명서를 발표할 예정이다.

성명서를 통해 경북도의회는 우리 정부의 지속적인 대화 노력에도 불구하고 백색국가 명단에서 일방적으로 제외한 것은 명백한 경제침략행위라고 규정하고 국제사회의 자유경제체제 질서를 심각히 훼손한 것에 대해 일본의 즉각적인 사과와 철회 등을 강력히 요구할 계획이다.

경북도의회는 19일 오후 2시 경주 하이코에서 개최하는 ‘영남권 시도의회 지방자치법 개정 정책토론회’에서도 대구, 울산, 경남, 부산 등 5개 시도의회와 공동으로 규탄대회를 개최키로 했다. 제310회 임시회가 개최되는 21일에는 본회의에서 일본의 경제도발 행위 철회를 위한 결의안도 채택하기로 했다.

이 달 중순 경에는 전국시도의장협의회와 함께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규탄 성명서를 발표할 계획도 추진중이다.

경상북도의회 장경식 의장은 “일본의 이번 조치는 아무런 정당한 근거없이 적반하장식 조치를 강행한 것”이라며 “경상북도의회는 300만 도민은 물론 전국 광역시도의회와 연대해 대한민국의 정당한 반발과 일본의 진심어린 사과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