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을사랑하는교회, 장성동 시대 열어
포항을사랑하는교회, 장성동 시대 열어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7.31 20:51
  • 게재일 2019.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 이전 감사예배 드려

포항을사랑하는교회(담임목사 이성호)는 지난달 28일 교회 본당에서 교회이전 감사예배<사진>를 드렸다.

예배는 교계인사와 교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동시찰위원장 김영수 목사의 인도, 경북노회 부노회장 손현진 장로의 기도, 푸른숲성산교회 여성중창단·최용택 성도(포항을사랑하는교회)의 특별찬양, 경북노회장 황현석 목사의 설교, 최임성 목사(푸른숲성산교회)의 축사, 이성호 목사의 인사 및 광고, 목회자지원센터 박세준 원로목사의 축도 순으로 이어졌다.

황현석 목사는 ‘하나님의 교회’란 제목의 설교에서 “교회는 사람들의 모임이라는 뜻인 만큼 건물로서의 교회가 아닌 예수님을 주인 삼는 사람들이 모이는 진정한 교회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최임성 목사는 축사를 통해 “작은 비품 하나까지 새 예배당을 위한 교회의 많은 이야기가 담겨있다”며 “앞으로는 하나님께서 더 기뻐하시는 이야기가 들리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성호 목사는 인사말에서 “편한 길을 가려거든 목회의 길을 포기하라고 했던 신대원 교수님의 말씀을 늘 마음에 새기고 있다”며 “욕심내지 않고 묵묵히 지역을 섬기는 교회가 되겠다”고 했다.

포항을사랑하는교회는 2007년 포항시 남구 대이동에 새 성전을 건축했으며, 2015년 9월 이성호 목사가 취임한 뒤 북구 양덕동을 거쳐 이번에 장성동에서 문화공간을 겸한 예배당을 마련해 이전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