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역 교회, 해외 비전트립 떠나요
포항지역 교회, 해외 비전트립 떠나요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7.31 20:51
  • 게재일 2019.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몽골·유럽 5개국 등서
성경학교 열고 노방전도 펼쳐

포항중앙교회 중고등부 학생들의 지난해 1월 인도네시아 비전트립 기념촬영 모습. /포항중앙교회 제공
포항지역 교회들이 여름방학을 맞아 해외 비전트립을 떠난다.

이들 교회 교회학교는 현지에서 성경학교, 노방전도 등을 통해 현지 선교사의 사역을 돕고 선교지와 관광지를 돌아보며 하나님 나라에 대한 비전을 키운다.

포항기쁨의교회 소년부(담당목사 김항아)는 지난달 30일부터 4일까지 5박6일간 일본에서 비전트립을 진행한다.

일본 비전트립에는 김항아·김수홍 목사와 김정희 교사, 안재상 학생 등 39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일본 선교지를 견학하고 전도훈련, 일본문화체험 및 역사탐방을 이어간다.

교사들은 방문하는 기관과 전도하는 활동을 통해 그 의미를 깨닫고, 하나님께 쓰임 받는 인생을 위해 준비하는 인생의 첫걸음 되는 비전트립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항중앙교회 고등부(담당목사 박민경)는 4일부터 10일까지 6박7일간 몽골에서 비전트립를 이어간다.

몽골 비전트립에는 박민경 목사와 교사, 아이들 등 23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160여 명의 현지 아이들과 함께하는 1박2일간 성경학교, 현지 60여명의 청소년과 함께하는 교육프로그램(컴퓨터, 악기, 한글 등), 건축 중인 교회 일손 돕기 및 영아방 꾸미기, 울란바토르 사영리전도 및 노방찬양, 현지문화체험(게르 일일숙박, 도심투어) 등을 진행한다.

교사들은 “아이들이 몽골 현지 가운데 일하시는 하나님을 보게 하시고, 현지 투어를 통해 하나님 나라에 대한 크고 놀라운 비전을 품게 해 달라”고 기도하고 있다.

포항제일교회 중등부와 고등부(담당목사 기여움)는 5일부터 14일까지 9박10일간 ‘유럽, 길이 되다’를 주제로 유럽 5개국(독일, 체코, 오스트리아, 스위스, 프랑스)을 돌며 비전트립을 진행한다.

유럽 비전트립에는 기여움 목사와 교사, 학생 등 34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종교개혁지역과 유럽 대형교회, 선교지 등을 둘러보며 하나님 나라에 대한 비전을 키운다.

스위스 제네바 한인교회도 함께 한다.

교사들은 “아이들이 비전트립 뒤 고등부와 교회, 하나님 나라 부흥을 위한 불씨가 되게 해 달라, 하나님이 보여주신 믿음의 길로 흔들리지 않고 나아가도록 인도해 달라”고 기도하고 있다.

포항대도교회 청년부(담당목사 이덕재)는 12일부터 15일까지 3박4일간 대만에서 비전트립을 진행하고, 포항충진교회 20명은 6일부터 12일까지 6박7일간 태국에서 비전트립을 이어간다. /윤희정기자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