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일본車 수입액26% 증가… 역대 최대
상반기 일본車 수입액26% 증가… 역대 최대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7.28 18:56
  • 게재일 2019.0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차 수출은 32대뿐

28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와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상반기 일본차 수입액은 6억2천324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4억9천380만달러)에 비해 26.2% 뛰었다.

이는 상반기 기준 역대 최대규모로, 2015년 연간 수입액(6억5천476만달러)에 육박한다. 상반기 평균 환율(원/달러)로 환산하면 7천억원이 넘는다.

일본차 수입액은 2015년 4만1천518대에서 매년 가파르게 증가하며 2018년 5만8천503대로 3년 만에 40.9% 뛰었다. 상반기 수입물량은 2만9천453대로 작년 동기(2만4천125대)보다 22.1% 증가했다. 역시 상반기 기준 역대 최대다.

일본차 수입단가는 대당 2만1천161달러(2천506만원)로 1년 전(2만468달러)보다 3.4% 높아졌다. 수입 일본차 중에서도 고급차 수요가 많아진 때문인 것으로 풀이됐다.

올해 일본차 약진은 다른 국가 수입차와 비교해도 두드러진다.

상반기 전체 자동차 수입액은 51억1천155만달러로 작년 동기(63억3천111만달러)보다 19.3% 감소했다.

미국, 독일, 이탈리아, 영국차 모두 줄었고 스웨덴만 제자리였다.

수입대수 기준으로는 14만3천909대로 작년 동기보다 13.0% 감소했다.

미국차가 1.0%, 스웨덴차가 25.0% 늘었지만 독일차는 -36.2%, 영국차 -11.1%, 이탈리아 -23.7% 등을 나타냈다.

일본차 점유율은 작년 연간 17.4%에서 올해 상반기 21.5%로 상승했다.

브랜드별로 렉서스가 5.1%에서 7.7%로, 혼다는 3.1%에서 5.2%로 올랐다. 그 밖에 도요타 5.8%, 닛산 1.8%, 인피니티 1.0%다.

거꾸로 국산차는 일본 수출이 없다시피 하다. 올해 상반기 전체 수출량이 32대였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