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중독 예방 축산물가공품 자체 수거·검사
식중독 예방 축산물가공품 자체 수거·검사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7.21 20:17
  • 게재일 2019.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오는 8월 16일까지 식중독 예방과 부정·불량 축산물 유통 차단을 위해 축산물가공품 자체 수거검사를 중점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자체 수거검사는 지역 축산물 가공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소비자단체 소속 명예 축산물위생감시원과 함께 업체를 방문해 무작위로 70건을 수거·검사하는 방식이다.

축산물 가공품의 중점 검사 사항으로는 △발색제, 보존료, 타르색소 등 성분규격검사 △위생지표세균 검사 △살모넬라 및 리스테리아 등 식중독균 검사 등이다. 특히, 야외에서 바로 조리하거나 섭취할 수 있는 햄, 소시지, 떡갈비 등 어린이 기호식품을 중점 수거할 예정이다.

도주양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기온이 높은 하절기에는 음식물을 장시간 야외에 두면 상하기 쉽고, 부패로 인해 식중독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축산물가공품의 생산단계에서 자체 수거검사를 실시해 축산물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