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북방진출 선도 포항 어민들 안전과 만선 기원”
市 “북방진출 선도 포항 어민들 안전과 만선 기원”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9.07.21 20:12
  • 게재일 2019.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징어 채낚기어선 러 입어 격려

포항시는 지난 19일 러시아에 입어하는 오징어 근해채낚기어선들의 안전조업과 만선을 기원하고자 구룡포항에서 선주 및 선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한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 시·도의원, 포항·구룡포수협, 포항어업정보통신국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

포항지역 어선들은 2001년 한·러 어업협상 이후 해외어장 개척이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러시아 수역에서 조업하게 됐다. 2019년 한·러 입어 협상에서는 오징어 5천000t, 복어 70t의 쿼터를 배정받아 지난해 대비 42.8% 물량이 늘어났으며, 오징어 톤당 110$, 복어 톤당 90$의 입어료를 내고 7월부터 10월까지 4개월간 러시아 연해주 수역에서 조업할 예정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북방진출을 선도해 나가는 포항의 오징어 채낚기 어선들이 어려운 어업여건 속에서도 해외어장 개척이라는 소임을 다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안전조업과 만선을 기원한다”고 전했다. /전준혁기자
전준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