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교육청·서라벌대 ‘친한친구 多누리 캠프’
경주교육청·서라벌대 ‘친한친구 多누리 캠프’
  • 김민정기자
  • 등록일 2019.07.17 20:35
  • 게재일 2019.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23일 서라벌대학교서 개최

경주지역 다문화가정 학생들을 위한 어울림 체험행사가 22일과 23일 서라벌대학교에서 개최된다.

경주교육지원청(교육장 권혜경)이 주최하고 서라벌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여진동)이 주관하는 ‘2019 친한친구 다(多)누리 캠프’는 ‘다르다. 그래서 좋다’를 주제로 이틀간 소통의 장을 제공한다.

올해 고용노동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창출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서라벌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다문화가정 및 소외계층을 중심으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친한친구 다누리 캠프는 다문화가정 학생들을 중심으로 지역 청소년들이 한 자리에 모인 가운데 서로 다른 언어와 문화를 이해하고 체험해보는 자리다.

행사 첫날인 22일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주한미대사관 공공외교 전문위원을 역임한 김대영(IMI 글로벌미래교육 대표) 강사의 ‘두 문화 인간, 두 언어 인간의 창의성’에 관한 강의가 진행된다.

‘꿈틀! 소통의 몸짓’이란 주제로 음악이나 마임 등을 활용한 몸짓으로 친밀감을 형성하는 시간도 준비했다.

23일에는 ‘사진말’을 이용한 나찾기 활동에 이어 골프·승마 체험이 예정돼 있다. 행사 후에는 참가소감과 함께 장래희망이나 꿈을 나누는 시간도 기획했다.

/김민정기자 mjkim@kbmaeil.com
김민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