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 쉬지 않는 16개월 남아 경찰관, 심폐소생술로 구조
숨 쉬지 않는 16개월 남아 경찰관, 심폐소생술로 구조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7.16 20:56
  • 게재일 2019.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숨을 멈춘 16개월 영아가 경찰관의 심폐소생술로 극적으로 구조됐다.

아이를 살린 주인공은 두류3동 파출소에 근무 중인 김한진(39) 경사. 16일 대구성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지난 13일 오후 11시 3분께 생후 16개월 된 남아를 품에 안은 부모가 파출소로 황급히 찾아 “아이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다급하게 도움을 요청했다. 응급한 상황을 접한 김 경사는 즉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의식을 회복시킨 뒤 119로 병원으로 후송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