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취준생 71만명 13년만에 가장 많아
청년 취준생 71만명 13년만에 가장 많아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7.16 18:47
  • 게재일 2019.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시험을 준비하는 청년층(15∼29세)이 2006년 관련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후 올해 가장 많았던 것으로 분석됐다.

이들 취업시험 준비생 10명 중 3명은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른바 ‘공시족’이었다.

통계청은 16일 이러한 내용의 ‘2019년 5월 청년층 부가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 5월 기준 청년층 907만3천명 중 취업자나 구직활동을 하는 실업자 등 경제활동인구를 제외한 비경제활동인구는 468만3천명으로 1년 전보다 10만7천명 줄었다.

이들 비경제활동인구 중 당장 구직활동을 하고 있지는 않지만 취업을 위한 시험을 준비하는 이는 71만4천명으로 비경제활동인구의 15.3%를 차지했다. 취업시험 준비자의 수와 비율은 1년 전보다 각각 8만8천명, 2.2%포인트 늘었다.

취업시험 준비 분야는 일반직 공무원(30.7%)이 가장 많았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