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행마법 ‘알라딘’, 1천만 관객 돌파
흥행마법 ‘알라딘’, 1천만 관객 돌파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7.14 20:23
  • 게재일 2019.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즈니 실사 영화 최초 등극
역대 25번째·외화로는 7번째

영화 ‘알라딘’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디즈니 실사영화 ‘알라딘’이 무서운 흥행 뒷심을 발휘하더니 마침내 역대 25번째 1천만 관객 돌파 영화가 됐다. 디즈니 실사영화로서는 처음 세우는 기록이다.

14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알라딘’은 이날 오전 10시 누적 관객 수 1천2만967명을 기록했다.

이로써 이 영화는 개봉한지 53일만에 ‘어벤져스: 엔드게임’에 이어 25번째로 ‘1천만 영화 클럽’에 가입했다. 올해 ‘극한직업’과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탄생한세 번째 1천만 영화다. 외화로서는 ‘어벤져스: 엔드게임’, ‘아바타’(2009),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 ‘인터스텔라’(2014), ‘겨울왕국’(2014)에 이어 7번째다.

5월 개봉 영화 중 최고 흥행작이자 역대 5월 개봉작 중에는 첫 1천만 영화라는 타이틀도 얻었다. 배급사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는 ‘알라딘’이 총관객 1천29만6천101명을 동원한 ‘겨울왕국’ 기록도 넘어설 것으로 예상했다. 이 기록을 깨면 역대 뮤지컬 영화 최고 흥행 영화로 등극하게 된다.

‘알라딘’은 그야말로 무서운 흥행 뒷심을 보여줬다.

지난 5월 23일 개봉하자마자 박스오피스 2위로 출발한 이 영화는 개봉 3일째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곧 개봉한 ‘기생충’에 1위 자리를 내주고 3위까지 내려갔다.

그러다 개봉 24일 만에 1위 자리를 탈환했다. 개봉한 지 4주 차에 접어든 영화가 1위로 다시 올라서는 것은 드문 일이다.

‘알라딘’이 다수 관객의 선택을 받은 데는 입소문이 주효했다.

큰 기대작이 아니었음에도 영화 속 신나는 노래와 흥겨운 춤으로 관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여기에 애니메이션에는 없던 화려한 춤사위가 실사로 눈 앞에 펼쳐진다. 미나 마수드가 맡은 알라딘은 수준급 춤 실력을 보여주고 윌 스미스가 연기한 지니는 극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관객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한다.

영화계 관계자는 “이미 영화를 본 관객이 음악과 춤이 좋다는 것을 온라인 등에서 적극적으로 알리면서 관객 수가 급격히 늘었다”며 “관객이 ‘알라딘’의 흥행을 이끌어왔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