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상화 합의안 한국당 추인 불발
국회정상화 합의안 한국당 추인 불발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19.06.24 20:25
  • 게재일 2019.0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총장 청문회 등은 진행

자유한국당은 24일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어 국회 정상화와 관련, 여야 원내대표 합의안을 논의했지만 추인이 불발됐다. 이에 따라 국회 파행은 당분간 이어지게 됐다. <관련기사 3면>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자유한국당 나경원,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에서 선거제·검찰개혁법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처리에 대한 민주당의 사과와 합의 처리 약속, 경제청문회 또는 경제원탁회의 개최, 재해 추경과 비재해 추경의 분리 등 국회 정상화 협상의 핵심 쟁점들에 대한 합의를 도출했다. 이 당시만 해도 80일여만에 국회가 정상화될 것으로 보여줬다. 그러나 회동 직후 열린 한국당 의원총회에서 의원들의 반발로 합의안 추인에 실패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의원들로부터 조금 더 분명한 합의가 있어야 한다는 의사표시가 있었다”면서 “이 부분에 대해 추인이 어렵다는 말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의원들의 추인을 조건으로 한 합의안”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한국당은 전날 밝힌 대로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와 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와 북한 목선 관련 상임위, ‘붉은 수돗물’ 관련 상임위는 개최하기로 했다. /박형남기자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