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학 작가, 군립청송야송미술관에서 '황초굴이 보이는 풍경' 사진展
이인학 작가, 군립청송야송미술관에서 '황초굴이 보이는 풍경' 사진展
  • 김종철 기자
  • 등록일 2019.06.24 14:43
  • 게재일 2019.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은 지난 22일부터 내달 19일까지 군립청송야송미술관에서 이인학 작가의 ‘황초굴(담배 건조장)이 보이는 풍경’ 사진展을 개최한다. <사진>

청송은 안동, 영양 등과 함께 경북 지역에서 담배 농사를 많이 짓던 곳으로 과거에 담배 건조장으로 사용한 ‘황초굴’이라는 시설물이 많이 남아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번 전시회는 ‘황초굴’을 통해 중장년층에게는 과거 유년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고 청년들과 학생들에게는 과거 우리나라 농촌의 생활상을 보여주고자 기획된 전시회로 이인학 작가의 황초굴 주변 풍경 사진 20여 점들이 전시된다.

이인학 작가
이인학 작가

이인학 작가는 중앙대 사진학과를 졸업, 홍익대 디자인콘텐츠대학원 사진디자인 전공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고 2002년 제7회 명륜사진전(성균 갤러리)을 시작으로 개인전 총 9회, 단체전 총 15회를 개최했다.

지난 2014년 뉴욕국제사진공모전과 2015년 파리사진상에서 특별상을 수상, 현재는 한국사진작가협회 평론분과 부위원장을 역임하면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과거 청송군의 농민들이 살아 온 모습을 확인하는 등 청송군의 농촌 생활사를 재조명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군립청송야송미술관이 자연과 문화, 그리고 역사가 어우러진 청송군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릴 수 있는 교육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종철기자 kjc2476@kbmaeil.com 

김종철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