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인당 리모델링·공공스포츠클럽 개관
만인당 리모델링·공공스포츠클럽 개관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6.23 19:35
  • 게재일 2019.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동 스포츠 왕중왕전도 개최

포항시가 지난 22일 만인당 리모델링에 따른 공공스포츠클럽 개관식을 갖고 제2회 읍면동 스포츠 왕중왕전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개관식 및 스포츠 왕중왕전에는 이강덕 포항시장과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국회의원, 시·도의원 등 주요내빈과 시설관리공단, 포항시체육회, 포항공공스포츠클럽 관계자,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했다.

상대동 풍물놀이와 영일고 댄스팀 ‘에이블’의 공연으로 시작한 이번 행사는 그동안의 만인당 리모델링 사업추진에 대한 경과보고 및 유공자 표창, 축사, 테이프커팅,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식후행사에서는 시설투어와 함께 읍면동 스포츠 왕중왕전이 열려 만인당 리모델링 및 공공스포츠클럽 개관을 다함께 축하하는 자리가 됐다.

이번 만인당 리모델링사업은 지반침하에 따른 안전성 우려와 이용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시비 총 25억원을 투입해 체육관 바닥 기초 보강 및 보수공사가 이뤄졌다. 2018년에는 포항시가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에 선정돼 시비 18억원의 사업비를 추가로 확보해 만인당 내 포항공공 스포츠클럽 아카데미교실도 증축했다.

만인당은 120m, 3레인의 전천후 육상트랙과 농구, 배구, 배드민턴, 핸드볼 등 모든 구기종목이 가능한 다목적체육관으로 리모델링됐다. 만인당 내 포항공공스포츠클럽은 지상 2층으로 탁구장과 실내 골프장, 에어로빅, 요가 등을 할 수 있는 다목적실과 헬스장, 포항시체육회의 실업팀훈련장을 갖추고 있어 지역주민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양질의 체육 강습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식후행사로 개최된 읍면동 스포츠 왕중왕전은 지난 2017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격년제로 치러지고 있는 행사로, 지역 내 29개 읍면동체육회에서 선발한 선수 및 주민 1천여명이 참가했다. 족구, 플라잉디스크 윷놀이 경기가 읍면동 리그전으로 열려 시민들의 화합을 도모하고 있다. /이바름기자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