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중앙교회, 10번째 해외교회 개척
포항중앙교회, 10번째 해외교회 개척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6.19 19:31
  • 게재일 2019.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국 치앙마이 위앙까롱
중앙교회서 헌당 감사예배

태국 치앙마이 위앙까롱 중앙교회.
포항중앙교회(담임목사 손병렬)가 해외 10번째 교회를 개척하고 오는 25일 개척예배를 드린다.

포항중앙교회 손병렬 담임목사와 교회 헌당후원자, 교인 등 4명은 이날 태국 치앙마이 위앙까롱 중앙교회에서 현지인들과 헌당감사예배와 헌당식을 진행한다.

설교는 손병렬 목사가 하고, 특송은 교회건축을 후원한 이미정 집사가, 봉헌기도는 김정한 포항중앙교회 해외선교담당 장로가 한다.

포항중앙교회는 지난해 11월부터 올 4월까지 5개월간 태국 치앙마이 위앙까롱에 60평의 부지를 확보, 지상 1층 건물을 건립했다. 건축비 3천만 원은 최현길 안수집사·이미정 집사 가정에서 후원했다.

포항중앙교회는 우싸니 여성목사와 30여명의 교인들이 예배당 건축을 위해 기도해 오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교회 건축을 결정하고 이같이 현지 교회를 세웠다.

현재는 태국의 주 종족인 타이족 30명가량이 주일예배를 드리고 있다. 이 인원은 불교국가인 태국에서 적은 숫자가 아니다.

이 교회는 태국 정부가 인정하는 공식 기독교 총회인 태국기독교총회(CCT)에 등록돼, 태국 정부 종교성에 정식교회로 등록됐다는 점에서 상당한 의미가 있다.

포항중앙교회 교인들은 태국 치앙마이 위앙까롱 중앙교회를 위해 기도와 물질로 후원한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