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내일부터 자활생산품 전시·판매전 운영
달서구, 내일부터 자활생산품 전시·판매전 운영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6.18 20:15
  • 게재일 2019.0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는 오는 20∼21일 구청 1층 로비에서 지역자활센터 자활근로사업단 생산품 전시·판매전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대구에서 유일하게 성서, 월배권으로 나눠 2개의 지역자활센터를 운영하는 달서구는 저소득층의 자활 의욕을 높이고, 자립을 돕기 위해 이번 전시·판매전을 마련했다.

이날 전시·판매품은 △가방, 스카프, 실내화, 토시, 손수건, 각종파우치 등 봉제 제품 △삼푸, 린스, 바디삼푸, 수제비누, 주방세제, EM제품 등 친환경 생활용품 △현미, 흑미, 보리로 만든 누룽지, 커피 등 식품 △주걱, 수저받침, 티스푼, 접시, 머그컵 등 다양한 도예품 △시계, 액자 등 가공 꽃 장식품 △목공예소품, 석고방향제, 아크릴액자 등 70여종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자활사업을 통해 손수 익힌 기술로 정성을 다해 만든 제품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번 전시·판매전을 통해 제품 만족도 및 소비 형태도 적극 반영해 앞으로 주민들로부터 늘 사랑받는 자활제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