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송 솔향 맡으면 몸도 마음도 힐링
금강송 솔향 맡으면 몸도 마음도 힐링
  • 주헌석기자
  • 등록일 2019.06.17 20:18
  • 게재일 2019.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개관
전시관·탐방로·찜질방 등
금강송 관련 다양한 시설 운영
지역 경제 활성화 큰 기대

17일 개관한 금강송에코리움을 찾은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금강송으로 재현해 놓은 조선 왕실 공예품을 구경하고 있다.

울진군의 최고 명품 관광자원인 금강송을 이용한 힐링 체험 휴식공간이 마련돼 주목을 받고 있다.

울진군은 17일 국내 최초로 금강송을 테마로 한 체류형 산림휴양시설인 금강송에코리움 개관식을 갖고 국민 휴양 단지 업무를 시작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강성호 국회의원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전찬걸 울진군수, 남부지방산림청장, 경북도의원과 군의원, 국유림관리소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금강송에코리움은 전시관과 황토질찜방, 유르트를 비롯해 150여명의 숙식이 가능한 시설을 갖추고 숲을 통한 쉼과 여유,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 복잡한 도시에서 느낄 수 없는 휴식을 가질 수 있다.

치유와 체험위주의 산림생태휴양을 테마로 2011년 문화관광부 3대 문화권 문화, 생태관광기반사업에 선정되며 금강송면 소광리(솔평지) 일원에 총사업비 421억원을 투입, 16만6천㎡(5만여평)의 규모로 조성됐다.

금강소나무의 우수성과 이해를 돕기 위한 금강송테마전시관, 체험객의 안내 및 각종 체험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금강송치유센터, 체험객의 편의를 위한 수련(숙소)동과 황토찜질방, 유르트, 금강소나무의 정기를 받을 수 있는 금강송숲탐방로 등이 들어서 있다.

또한 금강송숲길 트레킹(1시간코스), DIY만들기, 요가, 차훈명상 등의 체험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특히, 차훈명상과 요가프로그램 등을 통해 일상에서 벗어나 심신을 치유하고 회복하는 새로운 삶의 휴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금강송테마전시관을 제외한 시설들은 40여년의 서비스 노하우를 보유하고 서울 , 경주 부산에 호텔과 프리미엄 리조트 4곳을 운영 중인 레저·부동산 종합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LSI에서 위탁 운영하게 된다.

전찬걸 군수는 “금강송에코리움은 동해선(포항∼삼척) 철도건설과 국도36호선 직선화도로 개통, 왕피천 주변 관광자원화 조성, 국립해양과학교육관 건립 등과 연계한 울진지역 최고 명품 관광자원으로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울진/주헌석기자 hsjoo@kbmaeil.com
 


주헌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