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교육청, 내달 1일 지방공무원 정원 규칙 개정
시교육청, 내달 1일 지방공무원 정원 규칙 개정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6.17 20:18
  • 게재일 2019.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행정 변화 능동 대응 위해
시교육청·지원청 등 14명 증원

대구시교육청은 다음달 1일부터 학교지원 기능 및 국가정책 수행 인력 강화를 위한 ‘대구광역시교육감 소속 지방공무원 정원 규칙’을 개정·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법령 제·개정에 따른 필수 인력 배치 등 인력유발 요소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교육행정 수요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지방공무원 정원 총수는 변동 없다.

오는 25일 규칙 개정안이 공포되면 시교육청은 학교 현장 지원과 국가정책사업 수행에 차질이 없도록 인사발령 등 각종 후속 작업을 이달 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규칙 개정의 주요내용은 시교육청과 지원청 등 모두 14명을 증원한다.

우선 서부 및 남부교육지원청의 Wee센터 신설에 따라 인력 4명을 배치한다.

혁신교육 및 교육자치운영 지원을 위해 시교육청 기획조정과 및 교육시설과에 3명을 증원한다.

교육부의 학교시설 환경개선 계획 등에 따른 균형 있는 교육과정 운영과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학교공간혁신 관련 기획 및 업무 인력을 증원한다.

또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도입에 따라 시교육청 유아특수교육과에 지원 인력도 추가로 3명 늘려 시스템 교육, 대표강사 양성 및 멘토링 운영, 상시 업무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밖에 학생수련활동 운영의 전문성 강화 및 다양한 체험활동 제공을 위해 학생수련지도사 4명을 증원한다.

임기제 학생수련지도사를 해양수련원에 2명, 낙동강수련원에 1명, 팔공산수련원에 1명을 각각 증원·배치할 예정이다.

장철수 대구시교육청 행정안전과장은 “국가정책 및 지역현안사업 수행에 필요한 인원과 교육청의 학교 지원 기능 강화 등 교육행정 수요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적재적소의 필요인원을 반영하려는 조정 계획”이라며 “신규로 증원되는 인력은 퇴직자 등 기존 정원을 활용한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